default_setNet1_2

해양진흥公, 해운항만업 경쟁력 확보위한 투자금융 협약 체결

기사승인 2019.09.27  10:30:07

공유
default_news_ad1

- 국민은행서 외환 및 국제금융시장 정보 제공

   

[데일리로그 = 김수란 기자] 한국해양진흥공사가 시중은행인 국민은행과 해운항만업 경쟁력 확보를 위한 투자금융 상호협력을 결의했다.

한국해양진흥공사(사장 황호선)는 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과 26일 해운대조선호텔에서 해운항만업 경쟁력 확보를 위한 투자·금융 상호협력 사항을 정하고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공사는 해운항만 관련 산업 및 금융 분야에서, 국민은행은 외환 및 국제금융시장 분야에서 정보를 상호 제공한다.

또 공사는 해운선사의 원활한 금융조달을 위해 해운항만 관련 자산 취득을 위한 투자․보증 상담을 시행하고 필요 시 국민은행에 금융취급을 추천 및 권유할 수 있게 됐다.

해양진흥공사는 설립 이후 해운선사에 대한 투자·보증 사업을 추진해 친환경 저비용·고효율 선박 발주를 지원하고, 대형 상업은행의 참여를 유도해 해운금융 마중물 역할을 충실히 이행하고 있다.

아울러 공사와 국민은행은 지난달 대한해운 신조 벌크선(32만t급) 2척에 대한 금융지원을 완료하고, 이번 협약 체결을 계기로 지원 대상과 규모를 더욱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황호선 사장은 “이번 국민은행과 협약 및 선박금융 참여를 계기로, 상업은행 부문의 해운항만업 투자·금융 지원이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공사는 선박금융 활성화를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허인 행장도 “공사의 보증서를 활용하여 해운금융시장에 적극 참여할 예정이다”며, “공사와 금융협력체계를 구축해 우리 해운항만산업이 국제적 경쟁력을 확보하는데 도움이 되고자 한다”고 전했다.

 

김수란 기자 sooran@dailylog.co.kr

<저작권자 © 데일리로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