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임기택 IMO 사무총장 연임 최종 확정

기사승인 2019.12.05  10:28:31

공유
default_news_ad1
ad27

[데일리로그 = 김수란 기자] 임기택 국제해사기구 사무총장의 연임이 최종 확정됐다.

해양수산부 및 외교부는 4일 오전(현지시각) ‘국제해사기구(IMO) 제31차 총회’에서 임기택 사무총장의 연임이 174개 모든 회원국의 지지와 축하 속에 최종 승인됐다고 밝혔다.

IMO 사무총장직 임기는 4년으로 1회에 한해 연임이 가능하다. 정부는 임 사무총장의 전문역량과 재임 중 업무성과를 바탕으로 먼저 40개 이사국으로부터 연임에 대한 지지를 끌어내기 위해 노력해 왔으며, 지난해 11월에 열린 ‘제121차 IMO 이사회’에서 임기 연장안을 통과시키는 성과를 이뤘다.

이번 총회에는 모든 회원국의 지지를 통해 연임이 최종 승인됐으며, 이로써 임기택 사무총장은 2016년에 제9대 사무총장으로 취임한 이래 2023년까지 8년 동안 유엔기구 수장을 맡게 된다.

임 사무총장은 상선 승선경력과 30년간 해양수산 분야 공무원 재직 경력 등을 통해 실무와 행정능력을 고루 갖춘 종합 행정가로 평가받고 있다. 1986년부터 국제해사기구의 각종 회의에 한국 대표단으로 참석하고, 2002년부터 2005년까지는 IMO 전문위원회 중 하나인 협약준수위원회 의장직을 수행한 바 있다.

해수부 관계자는 “임기택 사무총장의 연임 승인과 IMO A그룹 이사국 10연속 진출을 계기로 해양강국으로서 우리나라의 국제적 입지를 다지고 해사 분야의 주요 정책을 주도하여 관련 산업계가 함께 성장할 수 있는 새로운 돌파구를 찾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수란 기자 sooran@dailylog.co.kr

<저작권자 © 데일리로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